홈 페이지
>뉴스센터>지방뉴스
데이터 농업 닝보 향촌의 공동 치부를 이끌다
2022-09-21 11:54 글씨크기: A A A

http://daily.cnnb.com.cn/nbrb/html/2022-09/20/content_1335015.htm?div=-1

“예전에 우리 촌민은 아침 다섯시 여섯시에 일어나 밭에 나갔으나 현재는 침대 위에서 핸드폰으로 습도, 빛 등 관측 시스템을 조절하여 “클라우딩 재배”을 하고 있다” 은주 구역 가도의 기층 데이터 향촌 쪽을 책임지고 있는 간부 고연빙(顾雁冰)이 말하기를 이러한 현대 농업 조절 플랫폼을 통해 핸드폰으로 “클라우딩 재배” 버튼 조작을 완료한다 고 한다.

어제 오전, “데이터로 향촌에 에너지를, 공동 치부의 노선을 찾다” 매체 활동이 우리시에서 개시되었다. 채풍(采風)팀의 첫 역은 은주 하영(下应)가도 만저(湾底)촌과 봉화 서오(西塢)가도 금아(金峨)구역으로 데이터의 힘 에너지로 향촌의 면모를 일신한다.

참관 중에서 만저촌의 데이터 에너지 적용 계열 탐색은 채풍팀에서 깊은 인상을 남겨주었다. “미래 향촌 데이터 검측센터”의 큰 스크린에 뜨는 각종 데이터와 만저촌 농업 여행 산업이 발전하는 각 방면에는 모 농촌 상품의 작년과 올해의 가격 비교도 있고 재배 현장의 습도 온도 관측도 있으며 많은 물류 연결 설비를 통해 식물 재배의 성장현황과 성장 기상환경, 토양 정보를 원거리에서 컨트롤 할 수 있다. 이러한 과련 정보는 플랫폼을 통해 관련 인원의 핸드폰에 전달이 되어 농민들은 집문을 나아가지 않고도 원거리에서 조절이 가능하다.


【인쇄하기】 【취소】